> 뉴스 > Food desk > 종합뉴스
     
‘우리밀 초코블라썸케익’납품 학교 식중독 의심환자 현황
식약처장 류영진, 교육부 장관 김상곤,“9월 8일 17시 기준으로 발생현황 발표,
2018년 09월 10일 (월) 00:12:03 식품위생신문 iweekly@hanmail.net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류영진), 교육부(장관 김상곤)은 식품제조업체 더블유원에프엔비(경기 고양 소재)의 ‘우리밀 초코블라썸케익’ 섭취로 인한 식중독 의심환자수를 지방자치단체로부터 보고받아 집계(`18.9.8. 17시 기준)한 결과, 55개 집단급식소에서 2,161명이 발생하였다고 밝혔다.

식약처는 “9월 8일 17시 기준으로 발생현황은 전북 13곳(700명) 경남13곳(279명), 부산 10곳(626명), 대구 5곳(195명), 경북 5곳(180명), 충북 4곳(122명), 울산 2곳(11명), 경기 1곳(31명), 제주 1곳(13명), 대전 1곳(4명) 등 이다" 했다.

현재 문제가 된 제품은 유통업체 조사결과 확인된 집단급식소 184곳(학교 169곳, 유치원 2곳, 사업장 12곳, 지역아동센터 1곳)과 식중독 신고 및 추적조사 결과를 통해 확인된 학교급식소 6곳으로 총 190곳에 납품된 것으로 파악조사 되었다.

식약처는 “현재 식중독 원인 규명을 위하여 문제가 된 제품의 원료 및 완제품에 대해 식중독 정밀검사를 진행 중에 있으며, 해당 업체의 원재료 공급업체에 대해서도 추적조사 중에 있다.” 했다.

 

ⓒ 식품위생신문(http://www.fooddesk.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