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Food desk
     
농식품부-대학교-급식업체 ‘천원의 아침밥’ MOU 체결 하다
9월20일 오전8시, 건국대서 대학생 천원의 아침밥먹기 켐페인시작으로
2017년 09월 20일 (수) 22:57:10 식품위생신문 iweekly@hanmail.net

농림축산식품부(김영록 장관, 이하 농식품부)는 9월 20일 오전 8시, 건국대학교에서 대학생 아침밥 먹기 캠페인을 통한 쌀 소비 촉진을 위해 ‘천원의 아침밥’ 시범사업에 참여하고 있는 대학교 및 급식업체와 업무협약(MOU)을 체결하였다.

농식품부는 식습관 변화 등으로 쌀 소비량이 매년 감소하는 상황에서, 아침 결식률이 높은 대학생을 대상으로 간편 아침 식을 제공하는 ‘천원의 아침밥’ 시범사업을 농협과 함께 추진하고 있다.

천원의 아침밥 참여 대학학교는 10개교로 건국대, 국민대, 대구보건대, 명지대, 부경대, 상명대, 숭의여대, 아주대, 용인대, 한국외대 등이나, 업무협약은 국민대와 명지대를 제외한 8개교와 체결 했다.

이날 천원의 아침밥’에 대한 대학생들의 관심을 제고하고 아침밥 먹기 캠페인 확산을 위해 업무협약을 체결하게 되었으며, 이번 업무협약식에는 농식품부 김영록 장관과 ‘천원의 아침밥’ 참여 대학교 및 급식업체를 대표하여 건국대학교 민상기 총장, 아워홈 김길수 대표가 참여하였다.

이번 협약에 따라 참여 대학교는 학생들이 저렴하고 간편하게 아침식사를 할 수 있도록 학생식당을 운영하고, 교내 홍보 채널을 활용해 천원의 아침밥을 적극적으로 알릴 계획이다. 또한 급식업체는 양질의 ‘천원의 아침밥’ 메뉴를 신규 개발하고 학생들의 아침식사를 장려한다.

이번 협약을 계기로 농식품부, 대학교, 급식업체는 쌀 소비 촉진을 목적으로 하는 다양한 사업수행에 협력을 강화할 방침이다.

농식품부는 대학생뿐 아니라 직장인 대상 아침밥 먹기 캠페인도병행하고 있으며, 오는 10월에는 식품유통 기업과 손잡고 아침식사용 쌀가공식품을 할인 판매하는 ‘굿모닝 라이스 페스타’ 기획전을 앞두고 있다. 연령별 아침 결식률은 ‘15)- 20대) 49.1%,, 30대)가 36.3, 40대) 22.6 로 집계되고 있다.

농식품부 김영록 장관은 “우리 사회의 주축이 될 대학생들이 쌀 중심의 건강한 식습관을 갖길 바란다.”며 “이번 협약을 통해 ‘천원의 아침밥 캠페인’에 대한 대학생들의 관심이 높아지고 아침밥 먹는 문화가 확산되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식품위생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 식품위생신문(http://www.fooddesk.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