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Food desk > 한국의 떡과 과줄
     
전라도지방의 떡
(故) 강인희 선생의 한국의 떡과 과줄
2018년 02월 15일 (목) 02:53:14 식품위생신문 iweekly@hanmail.net
   
 
     
 

풋호박 떡

멥쌀 가루에 늙은 호박을 섞은 다음, 막판 고물을 켜켜로 얹어 가며 안쳐 찐 떡이다.

재료 및 분량

멥쌀...1되 설탕물...1/2컵 늙은 호박...1kg ,소금...1

설탕...1/2

<팥 고물> 붉은 팥...4컵 소금...큰 술

만드는 법

1)멥쌀을 깨끗이 앃어 일어 충분히 불린다음, 건져 물기를 빼서 소금을 넣고 빻는다.

2)붉은 팥을 깨끗이 앃어 일어 냄비에 넣은 다음 물을 부어 삶는다. 삶을 때에는 팥이 우르르 끓으면 그 물을 버리고 다시 물을 부어 싦다가 팥이 익으면 물을 따라 내고 뜸을 들인다.

3)2)의 삶은 팥에 소금을 넣고 찧어 막팥고물을 만든다.

4)늙은 호박을 꼭지를 조금 넓게 도려내고 속을 깨끗이 파낸 뒤 껍질을 벗긴다. 껍질을 벗긴 호박을 세워 윗 부분부터 칼로 잘게 다지듯이 썬다. 그러면 호박 조각이 자그마 하게 썰어 진다.

5)4)의 호박조각에 소금과 설탕을 넣어 섞어 둔다.

6) 1)의 멥쌀 가루에 설탕물을 섞어 비벼 체에 내린 다음, 5)의 호박 조각을 넣어 고루 섞는다.

7)시루에 3)의 막 팥 고물을 깔고 6)의 호박 섞은 멥쌀가루를 3-4cm 뚜게로 펼처 얹은 다음 , 다시 막 팥 고물로 그 위를 덮는다. 같은 방법으로 켜를 반복해서 안친 다음 푹 찐다.

   
 
     
 

꽃 송편

오색으로 만든 송편위에 오색의 떡 반죽으로 여러 가지 모양을 만들어 부친 떡이다. 예전에 양뱐가에서 많이 만들어 먹었다.

재료 및 분량

멥쌀 가루 ...20컵 소금...큰 술 3 1/3 삶은 모시 잎...100g 참기름...1/4컵

팥 앙금...큰 술 5 삶은 송기...50g 흑임자...큰 술 6

<소> 깨소금...2컵 잣가루...1컵 설탕...1/2 컵

만드는 법

1)멥쌀을 깨끗이 앃어 일러 물에 충분히 불린 다음, 건져 물기를 빼서 소금(큰술3)을 넣고 곱게 빻는다. 이때 1/5은 삶은 모시 잎을 넣어 빻고 1/5은 송기를 넣어 빻는다.

2)모시 잎을 넣은 쌀 가루는 냉수로 반죽 한다,

3)모시 잎과 송기를 넣고 남은 메쌀 가루를 3등분 한다.

4)3등분한 메쌀 가루의 1/3은 끓는 물로 익반죽 하고, 1/3은 흑임자를 깨끗이 앃어 볶아 고운 가루로 만든 것을 쌀 가루에 섞어 끓은 물에 익반죽 한다.

5)송편 소는 깨소금, 잣가루, 설탕을 섞어 은행 알만하게 빚는다.

6)반죽한 것을 조금 씩 떼어 소금을 넣고 송편을 빚는다.

7)찜통에 보자기를 깔고 빚은 송편을 20-30분간 쪄서 참기름과 소금(큰술1/3)섞은 것을 발라 그릇에 5가지의 색의 송편을 색스럽게 담는다.

[참 고]

*반죽할 때 쓰이는 설탕물은 물과 설탕의 비율을 6:1로 끓인다.

*모시 잎은 언한 것을 골라 중조를 넣고 푹 삶아 찬물에 행궈 꼭 짠다.

*팥 앙금은 붉은 팥을 삶아 앙금을 받는다.

*송기는 소나무 속껍질을 중조를 넣고 푹삶아 찧어 붉은 물을 여러번 행궈 내고 꼭 짜서 사용한다.

*송편 반죽은 귓밥 정도로 하고 많이 치댈수록 쫄깃하고 맛이 있다.

*팥 앙금외에 치자 물이나 맨드라미 꽃 잎 우린 물로 반죽 하기도 한다.

   
 
     
 
식품위생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 식품위생신문(http://www.fooddesk.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