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2017.3.22 수 14:21
인기검색어
로그인 회원가입
> 뉴스 > 기획특집 > 해외소식
     
건강 100세로 가자는 화려한 중화미식 양생요리 체험
산서성 유림시 후원으로 250여명의 참가선수 현장에서 진검으로 승부 겨뤄
2007년 08월 28일 (화) 11:03:37 식품위생신문 webmaster@fooddesk.com

   
 
   
건강 100세를 열어가는 화려한 중화미식양생요리가 새로운 모습으로 선을 보여 눈길을 끌었다 지난 5월 17~19일까지 중국 산서성 유림시 유림호텔에서 중국 국제중화미식양생요리협회(회장 장문언 會長 張文彦,세계중화미식약선연구회장世界中華美食藥膳硏究會長) 주최로 열린 제3회 국제중화미식양생요리대회가 3일동안 열렸다. 중국 전역에서 참가한 약 250여 명의 선수· 임원과 그리고 대만, 홍콩, 일본, 한국 등지에서 참가한 선수로 대성황을 이루었다.

한국에서는 최만순 선생을 주축으로 경남 양산대학 김영미, 유선주, 민얼 선수, 수원의 보양약선요리 전문가 이광원 선생, 대구한의대 김미림 교수, 부산의 ‘최순희 한과’ 대표 최순희, 전통음식연구가 정혜윤, 도교양생요리전문가 최선임, 최선경, 그리고 본지 김현용 편집인이 취재차 동행했다. 첫날 아침 7시부터 참가선수들은 현장에서 진검으로 승부를 겨루었으며 다양하고 다채로운 솜씨들이 상상을 초월할만큼 열띤 경쟁을 벌렸다.

‘현장에서 진검으로 승부를 겨루었다’는 것은 참가선수들이 호텔 조리실에서 개별적으로 직접 조리하여 작품을 경연장 지정테이블에 세팅하여 승부를 가렸다는 설명이다. 이렇게 첫날 본 행사가 끝난 후 유림시에서 베푸는 밤 ‘환영 음악회’는 절정을 이루었으며, 한국에서 참가한 선수들은 아리랑을 합창해 박수갈채를 받았다. 마지막 날 폐회식은 중국 황하문명발상지인 산서성 유림시 삼교진 강가에서 성대하게 거행되었다.

시상식에서 한국 참가팀은 더운 요리부문에서 각각 금메달을 수상했고, 단체전 더운 요리부문에서도 금메달을 수상함으로써 유감없이 기량을 나타냈다. 특히 양산대학(지도교수 최미애) 김영미, 유선주, 민얼 선수는 더운 요리부문에서 개인전과 단체전에서도 각각 선전해 눈길을 끌었고, 도교양생요리전문가 최선임, 최선경 자매는 통역과 안내를 맡아 한국 참가 선수들에게 많은 봉사와 역할을 했다. 특히 부산 ‘최순희 한과’ 대표 최순희씨는 멀고 먼 중국 산서성 유림시까지 우리나라 ‘폐백’솜씨를 선보여 많은 중국인들과 참가자들에게 많은 호기심과 눈길을 끌었다.

그리고 폐회식이 끝난 후 참가자 전원에게 중국 황하문명발상지 순례관광이 주최측과 유림시 주선으로 있었던 것은 아주 인상적이었다.

   
 
  ▲ ▲ 상어 지느러미 만두  
 

 

   
 
   
   
 
   
   
 
   
 

[AD] [속보] 의료실비보험 최저가 1만원대로 가입요령
[속보] 운전자보험 최저가 1만원으로 가입요령
[추천] 메리츠화재 100세만기 의료실비보험
식품위생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 식품위생신문(http://www.fooddesk.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개인정보보호정책 | 구독신청 | 광고안내 | 회사소개 | 이메일수집거부 | 청소년보호정책
제호 : 주간 식품위생신문 | 서울특별시 마포구 마포대로 4 나길 46 덕성빌딩 2층 | 정기간행물등록번호 서울 다06567
발행·편집인 김현용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현용 | Tel (02)704-7114 | Fax (02)706-6269 | 등록일 : 1992년 5월 27일
Copyright 2007 식품위생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iweekly@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