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2017.12.17 일 01:33
인기검색어
로그인 회원가입
> 뉴스 > Food desk > 농수축산/정책
     
미국 소해면상뇌증(BSE) 발생상황 대응방향 논의
소비자단체, 생산자단체, 학계 등 전문가 등 다양한 입장 개진
2017년 07월 23일 (일) 14:13:22 식품위생신문 iweekly@hanmail.net

농림축산식품부는 7월 20일 오후 가축방역심의회를 개최하여, 미국의 BSE 발생상황을 공유하고, 대응방향을 논의하였다. 동 심의회에서 소비자단체, 생산자단체, 학계 등 전문가 등은 다양한 입장을 개진하였다.

생산자단체는, 국민의 건강과 청탁금지법 등으로 어려워진 국내 산업을 위하여 검사비율 상향이나, 수입중단 등 보다 강력한 조치를 취해 줄 것을 요구했다. 학계 및 전문가 참석자들은, 금번 미국 BSE의 위험도와 소비자 안전 등을 감안, 그에 비례하는 수준의 조치가 이루어져야 한다고 요구했다.,

금번 미국의 BSE는 비정형으로서, 정형 BSE와 근본적으로 다른 상황으로 생산자단체가 주장한 검사 비율 상향조정이나 수입중단 등의 조치는 현재로서는 과학적으로 적절치 않다는 입장을 개진하였다.또한, 미측의 BSE 역학정보, 미국의 소 사육시스템 등 추가적인 정보를 조속히 확보해서 면밀하게 미국 BSE 상황을 검토할 필요가 있다고 언급했다.

소비자단체에서는 소비자의 안전이 최우선으로 고려되어야 한다고 하면서, 미국의 BSE 역학조사 결과 등 상황을 조기에 파악하고, 추가적인 위험이 있다고 판단될 경우, 검사비율 상향, 현지 조사단 파견 등 추가적인 조치를 해줄 것을 요구했다.

농식품부는, 미국의 BSE 발견에 대응하여 국민의 건강과 안전을 최우선으로 두고, 종합적이고 과학에 근거한 객관적인 판단에 따라 적절한 조치가 이루어져야 한다 했다. 그리고 우선, 검역강화조치(현물 30% 검사)를 철저히 시행하면서 미국측의 역학 조사결과 등 BSE 발견 관련 정보를 기초로 필요한 조치를 하겠다고 밝혔다.

[AD] [속보] 의료실비보험 최저가 1만원대로 가입요령
[속보] 운전자보험 최저가 1만원으로 가입요령
[추천] 메리츠화재 100세만기 의료실비보험
식품위생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 식품위생신문(http://www.fooddesk.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개인정보보호정책 | 구독신청 | 광고안내 | 회사소개 | 이메일수집거부 | 청소년보호정책
제호 : 주간 식품위생신문 | 서울특별시 마포구 마포대로 4 나길 46 덕성빌딩 2층 | 정기간행물등록번호 서울 다06567
발행·편집인 김현용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현용 | Tel (02)704-7114 | Fax (02)706-6269 | 등록일 : 1992년 5월 27일
Copyright 2007 식품위생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iweekly@hanmail.net